유재석, 임하룡과 과거 추억
'젊은 오빠' 임하룡 출연
"많이 나오려 고개 돌려"
'유 퀴즈 온 더 블럭' 유재석 임하룡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 퀴즈 온 더 블럭' 유재석 임하룡 / 사진 = tvN 영상 캡처


'유퀴즈' 유재석이 임하룡의 인기 코너를 다시 찾아보고 있다고 말했다.

8일 밤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개그맨 특집으로, 개그계의 젊은 오빠 임하룡이 출연했다.

임하룡은 코미디언 최초의 프리랜서로 활동했다. 임하룡은 "최초였다. 운 좋게, 잘리지 않았다. 감초처럼 조금씩 써먹는 역할이었다"라고 전했다.

이어 유재석은 임하룡의 인기 코너였던 '추억의 책가방'에 대해 "요즘 내가 유튜브로 가장 많이 보는게 '추억의 책가방' 이다. 너무 재미있다"라며 "내가 반장 역할로 출연했다. 대사는 '차렷, 경례' 정도다. 그리고 내가 한 쪽으로만 얼굴을 보고 있더라. 그래야 카메라에 나올 수 있어서였다"라고 과거를 추억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