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ATV(스타티비) ‘숙희네 미장원’ 예고편. /사진제공=STATV
STATV(스타티비) ‘숙희네 미장원’ 예고편. /사진제공=STATV


방송인 오정연이 트로트 가수 영탁에 대한 팬심을 고백했다. STATV(스타티비) ‘숙희네 미장원’에서다.

오는 13일 방송되는 '숙희네 미장원'에는 가수 겸 배우 나태주가 출연한다. 그는 '태권 트롯'부터 진솔한 고민 상담까지 다양한 이야기를 건넬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나태주는 장민호와의 오래된 인연을 공개했다. 그는 "9년 전 봉사활동에서 장민호를 만났다. 트로트를 부르던 내 모습을 보고는 '트로트 해볼 생각이 없냐'고 물었다"고 설명했다.

또한 나태주는 TV조선 ‘내일은 미스터 트롯’에 함께 출연한 영탁에 관한 일화를 소개했다. 이에 오정연, 최송현, 신아영 세 MC의 반응은 폭발적이었다.
‘숙희네 미장원’ 예고편. /사진제공=STATV
‘숙희네 미장원’ 예고편. /사진제공=STATV
나태주는 "영탁이 나를 보고 멀리서부터 달려왔다. 그러더니 “장민호 형이 칭찬을 많이 해서 너무 기대된다”며 인사를 건넸다"고 밝혔다.

그러자 오정연은 “영탁씨 멋지다”고 찬사를 보냈고, 최송현도 “영탁은 미담이 넘쳐난다. 정말 좋은 분인 것 같다”고 거들었다. 오정연은 “정말 꼭 뵙고 싶다. 이 자리에서”라고 소망했다.

한편 '숙희네 미장원'은 오는 13일 밤 10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