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서인영(왼쪽부터), 이창민, 왁스/ 사진=SBS플러스 제공
가수 서인영(왼쪽부터), 이창민, 왁스/ 사진=SBS플러스 제공


항간에 불고 있는 ‘트로트 앓이’를 이어갈 SBS플러스 새 프로그램 ‘내게 ON 트롯’이 찾아온다. 그 중심에 선 주인공들은 당찬 출사표를 던졌다.

오는 16일 첫 방송되는 ‘내게 ON 트롯’에 출연하는 국내 최정상급 가수 8인은 기존의 이미지를 탈피하고, 고퀄리티 트로트 무대를 선보이며 또 한 번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감성 젖은 목소리로 시청자들을 단숨에 사로잡을 왁스는 “처음 트로트라는 장르에 도전한다. 재미있는 무대를 선보이겠다”라며 미소 지었다.

그 어느 때보다 진실한 모습으로 무대에 서는 서인영은 “음악에 대해선 항상 진심이었다. 무대에서 진지하고 열정적인 모습으로 좋은 노래 들려주고 싶다. 트로트 장르에 도전하는 것은 나 자신에 대한 도전이기도 해서 열심히 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라고 말했다.

도저히 사랑하지 않을 수 없을 끼로 뭉친 이창민은 “가수에게 가장 행복한 말, 감사한 말은 ‘믿고 듣는 가수’, ‘올라운더 가수’라는 말인 것 같다. 발라드와 R&B, 댄스, 뮤지컬 등 다양한 장르를 해봤는데 이번 기회를 통해 트로트도 잘 할 수 있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라고 밝혔다.

‘내게 ON 트롯’은 가수 채리나, 이창민이 출연을 확정 지은 가운데 유리상자의 이세준, 토니안, 왁스, 달샤벳 배우희, 김동한 등이 시청자들을 만난다. 여기에 트로트계의 신구 대표주자 강진, 조항조, 신유, 윤수현이 새싹 트로터의 길잡이가 돼 줄 ‘트롯 선배님’ 4인방으로 활약한다.

‘내게 ON 트롯’은 경쟁을 벗어나 순수하게 인생의 철학을 담은 ‘트로트’라는 음악 자체에 집중해 최근 늘어난 트로트 경연 프로그램과 차별화된 진정성을 담는다. 16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