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전소민/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전소민/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전소민이 사칭 피해를 호소하며, 더 이상의 사칭을 멈춰달라고 당부했다.

전소민은 지난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런닝맨 톡방 댓글은 제가 아니니 오해하지 않아주셨으면 합니다. 사칭하지 않아주셨으면 좋겠어요"라는 글을 게재했다.

앞서 '런닝맨' 라이브 방송 톡에는 전소민이라고 주장하는 누리꾼이 댓글을 남겼다. 이에 대해 전소민은 자신이 아니었다고 선을 그은 것.

건강 문제로 잠시 '런닝맨'을 떠났던 전소민은 이날 방송을 통해 깜짝 등장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