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제 설운도X끼쟁이 김수찬
트로트 패밀리의 지원사격
설운도 "조정민, 내가 스카우트"
'편스토랑' 예고/ 사진=KBS2 제공
'편스토랑' 예고/ 사진=KBS2 제공


가수 설운도와 김수찬이 KBS2 예능 프로그램 ‘신상출시 편스토랑’ 의 셰프로 첫 도전하는 가수 조정민을 위해 특급 응원에 나선다.

15일 방송되는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참치’를 주제로 한 편셰프들의 메뉴 개발이 이어진다. 특히 트로트 프린세스로 불리며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조정민이 깜짝 편셰프로 출격해 궁금증과 기대를 모은다.

최근 녹화에서 남다른 요리 실력을 자랑하는 조정민은 전국 각지의 팬들이 보내준 재료로 ‘캔 참치’ 메뉴를 만들었다. 무려 2가지의 메뉴를 개발한 조정민은 ‘편스토랑’ 스튜디오 공개 전, 자신의 멘토인 설운도와 절친한 동생 김수찬에게 먼저 맛을 선보이는 깜짝 시식회를 열었다고 한다.

이 날 설운도와 김수찬은 빵 터지는 예능감은 물론, 날카로운 맛 표현으로 조정민을 긴장하게 했다. 특히 설운도는 “조정민을 과거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만났다. 보자마자 떨어지길 바랐다”라고 과거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어 설운도, 김수찬은 조정민을 지원사격하기 위해 즉석에서 트로트 패밀리 무대를 선보였다. 어깨가 절로 들썩이는 트로트 리듬, 댄스 열정, 폭발하는 흥까지 그야말로 ‘흥겨움의 도가니’였다는 후문이다.

‘신상출시 편스토랑’은 15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