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쇼! 음악중심' 방송화면. /사진=MBC
MBC '쇼! 음악중심' 방송화면. /사진=MBC


개그우먼 김신영이 트로트 가수 둘째이모 김다비로 데뷔했다. MBC ‘쇼! 음악중심’에서다.

둘째이모 김다비가 2일 방송된 ‘쇼! 음악중심’에 출연해 신곡 ‘주라주라’를 열창했다.

이날 둘째이모 김다비는 빨간색으로 깔 맞춘 의상을 입고 무대에 올랐다. 그는 구수한 음색으로 유쾌한 퍼포먼스를 펼치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한 둘째이모 김다비는 흥겨운 동작에 맞춰 여유로운 무대 매너를 선보이며 무대를 장악했다.

'주라주라'는 신개념 트로트 '뉴트로트'만의 감각을 극대화한 곡이다. 셀럽파이브의 '셀럽이 되고 싶어' '셔터' '안 본 눈 삽니다' 등을 통해 현실적이면서도 공감이 되는 내용으로 작사가로서의 역량을 인정받은 김신영이 직접 작사를 맡았다.

이날 ‘쇼! 음악중심’에는 둘째이모 김다비를 비롯한 NCT DREAM, 에이프릴, GOT7, 솔라, 김호중, (여자)아이들, 공원소녀, H&D(한결, 도현), CRAVITY, 칸토, 시그니처, TOO(티오오), LEGIT GOONS 등이 출연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