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박해미·홍윤화·임현주·율희 출연
'라스' 홍윤화 "햄버거 하나 다 못 먹는다"
홍윤화, 패션모델의 빅 사이즈 분석
'라디오스타' 여인천하 특집 /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여인천하 특집 / 사진제공=MBC


박해미, 홍윤화, 임현주, 율희가 MBC ‘라디오스타’에서 은밀한 수다와 화끈한 웃음을 선사한다. 스페셜 MC를 맡은 봉태규는 게스트들의 에피소드를 공감, 경청해주며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29일 방송 예정인 ‘라디오스타’는 박해미, 홍윤화, 임현주, 율희가 출연하는 ‘여인천하’ 특집으로 꾸며진다.

박해미는 근황과 루머에 대해 솔직한 토크로 ‘여인천하’의 포문을 열었다. 홍윤화는 신 스틸러로 활약해 관심을 집중시킨다. 홍윤화는 “햄버거 하나 다 못 먹는다!”는 충격 고백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에 김구라는 믿을 수 없다는 격한 반응을 보였다. 이어 홍윤화는 맛있는 것을 먹을 때 나오는 진실의 입을 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패션모델 활동으로 이슈를 끌었던 홍윤화는 빅 사이즈를 디테일하게 분석했다. 이국주, 김민경 등 빅 사이즈 동료들의 맞춤 스타일 제안으로 시선을 끈 가운데 상상도 못 한 암홀(?)의 비밀을 공개해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다.

홍윤화는 ‘라스’에 불시착한 개인기 요정으로 변신한다. 북한 말투 따라하기, 클럽 댄스 등 여러 개인기로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 김구라, 봉태규 사이에서 준비 자세를 취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그녀를 바라보는 김구라, 봉태규의 눈빛만 봐도 벌써 폭소가 예상되는 가운데 그녀가 어떤 개인기를 선보일지 궁금증이 증폭된다.

스페셜 MC 봉태규의 활약도 빼놓을 수 없다. 누나만 둘인 봉태규는 누구보다 게스트들의 이야기에 공감하고 경청하며 게스트 맞춤 MC로 맹활약을 펼쳤다.

봉태규는 자신의 에피소드도 더해 이야기를 더욱 풍성하게 했다. 아내 하시시 박과 두 번째 만남에 프러포즈했다는 봉태규는 장인어른과의 두 번째 만남 역시 특별했다고 털어놓았다. 그가 장인어른에게 ‘이것’을 건네자 장인어른의 영혼이 빠져나가는 것이 눈에 보였다고 밝혀 호기심을 자극했다.

박해미, 홍윤화, 임현주, 율희가 출연하는 ‘여인천하’ 특집은 29일 밤 11시 5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