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규 "최송현 선배 이런 모습 처음 봐요"
최송현♥다이버 남친 '29일만에 프러포즈' 사연 공개
'부러우면 지는거다' 스틸컷./사진제공=MBC
'부러우면 지는거다' 스틸컷./사진제공=MBC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에서 배우 최송현이 베일에 싸인 다이버 남자친구와 겁 없는 연애를 공개한다. 운명처럼 만나 사랑과 바다에 겁 없이 풍덩 빠진 두 사람의 플렉스 넘치는 리얼 연애는 어떨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9일 방송되는 ‘부러우면 지는거다’(이하 ‘부럽지’에는 최송현과 다이버 남자친구의 리얼 연애가 공개된다.

‘부럽지’는 실제 연예인 커플들의 리얼한 러브 스토리와 일상을 담으며 연애와 사랑, 결혼에 대한 생각과 과정을 담는다. 재치 넘치는 프로그램의 이름처럼, 시청자들의 연애, 결혼 세포를 제대로 자극할 예정이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최송현과 그의 남자친구는 서로를 ‘운명’이라며 사랑에 흠뻑 빠진 모습을 보여준다. 두 사람은 “모든 게 완벽했어요”라며 영화 같았던 첫만남 순간과 만난 지 29일 만에 프러포즈를 한 사연까지 공개할 예정이다.

최송현의 다이버 남자친구는 “물속에서 그렇게 예쁜 사람 처음 봤어요”라며 꿀이 뚝뚝 떨어지는 사랑꾼 눈빛을 보냈다는 후문이다.

특히 최송현이 첫 마디를 떼자마자 스튜디오의 ‘부럽패치’ 5MC는 귀를 쫑긋할 수밖에 없었다고 해 관심을 끈다. 장성규는 “최송현 선배 이런 모습 처임 봐요”라며 리얼 당황한 모습을 보인다.

또한 베일에 싸인 다이버 남자친구의 실물 공개에 스튜디오가 술렁거렸는데, 그의 닮은 꼴로 배우 조승우, 박해일 등이 언급돼 더욱 기대를 모은다.

두 사람은 ‘스킨스쿠버’라는 공통점을 갖고 있어 색다른 데이트 현장도 공개된다. ‘스킨스쿠버’를 위해 깜짝 여행을 준비하면서 서로를 살뜰히 챙기는가 하면 ‘억’ 소리나는 아이템들로 보는 사람들을 놀라게 만든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 최송현은 핑크빛 장비로 하트를 만든 모습과 데이트 현장에서 스킨스쿠버 장비를 착용하고 밖에서도, 물속에서도 하트를 그리고 있어 ‘운명 커플’의 등장을 예고한다.

‘부러우면 지는거다’는 9일 오후 10시 55분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