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
배우 최태준, 정경호 / 사진=MBC ‘미씽나인’ 캡처
배우 최태준, 정경호 / 사진=MBC ‘미씽나인’ 캡처


‘미씽나인’ 최태준이 살인을 고백했다.

2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미씽나인’(극본 손황원, 연출 최병길)에서는 최태호(최태준)가 서준오(정경호)에게 이열(박찬열)을 죽인 사실을 토로했다.

서준오는 최태호와 몸 싸움 하며 “열이 어딨냐”며 “너 아니지? 어떻게 한 거 아니지? 아니라고 대답해”라고 울부짖었다.

최태호는 서준오의 말에 대답을 머뭇대다 “실수였다. 진짜 죽일 생각까지는 없었다”고 밝혔다. 이어 “열이가 나 속여서 나 몰래 다른 짓 꾸며서 그랬다”며 변명했다.

최태호는 “우리라도 살아야 될 거 아냐. 여기서 죽을 수는 없지 않냐”며 “형도, 열이도, 대표님도 왜 나한테만 그러냐”며 눈물을 보였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