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유찬희 인턴기자]‘공항 가는 길’ 신성록이 분노했다.

3일 방송된 KBS2 ‘공항가는 길‘(극본 이숙연, 연출 김철규)에서는 박진석(신성록)이 송미진(최여진)에게 서도우(이상윤)에 대해 물었다.

박진석은 송미진에게 “어제 서도우 와이프한테서 연락이 왔다”라고 전했다. 이에 송미진이 놀라자 박진석은 “반응이 과하다”라며 의심했다.

또 박진석은 “그 와이프는 전화만 오고 서도우는 직접 집으로 왔다”며 “인사를 왔더라고 직접”이라며 비아냥댔다. 박진석은 “서도우란 이름이 사방에서 들린다”며 “너 다 말해. 네가 아는 거 다”라며 분노했다.

유찬희 인턴기자 chan050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