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유진 기자]‘오늘부터 대학생’ 탁재훈이 생애 첫 미팅 자리에서 이상형을 밝혔다.

탁재훈은 21일 방송되는 채널A ‘오늘부터 대학생’에서 4:4 미팅에 참여했다.

이날 탁재훈은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 미팅 자리에서 “나를 구속할 수 있는 여자”를 이상형으로 뽑아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함께 미팅에 참여한 강인은 “(탁재훈을) 구속할 수 있는 여경이나 교도관이 좋을 것 같다”라고 추천했다.

특히 탁재훈은 자신이 주문한 음료가 나오는 순간 깜짝 놀랐다. 디저트로 제공된 빵의 이름이 바로 이탈리아의 전통 빵 ‘포카치아’였던 것.

탁재훈은 빵 이름을 들은 순간 “뭐? 포카치아? 포카 치워!”라고 발끈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탁재훈과 강인의 4:4 미팅 결과는 21일 밤 11시 공개된다.

김유진 기자 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