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호 "카메라 앞 긴장하던 전도연, 변하지 않는 매력"('일타스캔들')


정경호가 전도연의 매력에 대해 언급했다.

9일 오후 tvN 새 토일드라마 ‘일타 스캔들’(극본 양희승, 연출 유제원)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및 감염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된 이번 행사에는 유제원 감독, 양희승 작가, 배우 전도연, 정경호가 참석했다.

이날 정경호는 "전도연 선배님께서 하나도 안 떨려하실 줄 알았는데 카메라 앞에서 많이 긴장하셔서 연기자로서 변하지 않는 모습을 볼 수 있었다. 그리고 저희끼리 재미있게 하라고 판을 만들어 주셔서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전도연은 정경호에 대해 "마냥 어린 친구, 소년일 줄 알았는데 현장을 이끌어줬다. 리더십이 있고 듬직한 모습이 있다"고 칭찬했다.

'일타 스캔들'은 '고교처세왕'과 '오 나의 귀신님' 이후 오랜만에 다시 뭉친 유제원 감독과 양희승 작가의 의기투합으로 '로코' 드림팀 라인업을 완성, 달달한 로맨스에 더해진 따뜻한 스토리를 선보일 것으로 주목 받고 있다. 첫 방송은 오는 14일이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