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한혜진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사진=한혜진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모델 겸 방송인 한혜진이 절친한 동생 기안84와 데이트를 했다.

최근 한혜진의 유튜브 채널에는 '웃겨서 기절하는 찐남매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 (한혜진♥기안84, 꿀잼보장)'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한혜진과 기안84는 겨울 고백' 뮤직비디오 촬영을 했다. 촬영에 앞서 한혜진은 "짠것도 안먹고 일찍 잤다. 혹시나 부을까봐"라며 "발연기를 어떻게 감출 수 있을까"라고 했다.

뮤직비디오 속 기낭84와 한혜진은 커플을 연기했다. 다만 이들의 남매 케미는 감출 수 없었다. 한혜진과 기안84는 실뜨기를 하던 도중 손을 맞닿는 장면을 촬영했다. 한혜진은 다소 어색한 모습으로 촬영에 임했다. 그는 기안84에게 "얘 왜 이렇게 잘해? 끼돌이"라며 한혜진을 칭찬하기도.

두 사람은 셀프 사진관에서 데이트를 이어갔다. 한혜진은 "되게 예쁘게 잘 나온다"라며 촬영에 대한 만족감을 드러냈다.

사진을 찍고 둘의 모습을 셀프 사진과에 전시하기도. 한혜진은 "이렇게 걸어놓고 가면 스캔들 날 수도 있다. 회수 꼭 해라"라고 당부했다.

기안84는 "저 정도면 스캔들 노리고 걸어둔거다"라며 미소를 지었다. 마지막으로 한혜진은 "친남매 같은 기안이와 커플 연기 하려니까 어찌나 NG가 많이 나던지…재밌게 봐주시고 ‘겨울 고백’도 많이 사랑해 주세요"라고 덧붙였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