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종석./사진=텐아시아DB
배우 이종석./사진=텐아시아DB


배우 이종석이 '2022 MBC 연기대상' 대상을 수상한 가운데, 소감에서 언급한 ‘그분’에 대한 정체에 대해 소속사 측이 입장을 밝혔다.

31일 소속사 하이지음스튜디오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개인적으로 고마웠던 마음을 표현한 것"이라며 "다만 그분에 대한 배려가 필요해 직접적인 정보는 언급하지 못했던 것 같다. 고마운 마음을 담은 인사로 봐달라"고 밝혔다.

이종석은 지난 30일 진행된 ‘2022 MBC 연기대상’에서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날 수상대에 오른 이종석은 의문의 '그분'에게 "오랫동안 많이 좋아했다"라고 고백해 특정 인물을 향한 궁금증이 불거졌다.

이날 이종석은 "군 복무를 마치고 많은 고민과 두려움과 괴로움들이 많았는데, 그때 인간적인 좋은 방향성과 긍정적인 생각을 하게 해준 분이 있었다. 그분께 이 자리를 빌어서 하고 싶은 이야기가 있었다. 항상 그렇게 멋져줘서 고맙고, 내가 아주 오랫동안 많이 좋아했다고, 그리고 너무 존경한다고 말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그 친구를 보면서 제가 더 열심히 살아 놓을껄, 좋은 사람일 껄 생각을 많이 했다. 지나온 날에 대해서 더 잘했으면 좋았을 텐데 반성도 했다. 앞으로 더 나은 사람이 되기 위해 노력하도록 하겠다. 그렇게 가고자 하는 저에게 큰 상을 줘서 동력으로 한동안 열심히 살 수 있을 것 같다. 열심히 하는 좋은 배우가 되도록 하겠다"고 마무리했다.

이에 일각에서는 현재 교제 중인 여자친구나 헤어진 여자친구를 지칭한 게 아니냐고 추측했지만, 소속사는 개인적으로 고마웠던 사람을 향한 인사였다고 전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