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범의 KBS 뮤직 코크쇼 이름은 '더 시즌즈–박재범의 드라이브'


KBS 새 뮤직 토크쇼의 이름이 '더 시즌즈–박재범의 드라이브'로 확정됐다.

29일 KBS는 "KBS 새 심야 뮤직 토크쇼가 ‘더 시즌즈–박재범의 드라이브’라는 이름으로 시청자들을 만난다. 내년 1월 11일 첫 녹화를 앞두고 관객을 모집 중"이라고 전했다.

‘더 시즌즈’는 KBS 심야 음악 프로그램 최초로 ‘연간 프로젝트’라는 색다른 방식을 도입해, 2023년 한해 동안 네 명의 MC가 각자 자신의 이름을 건 시즌을 맡아 총 4시즌을 이어서 진행하는 뮤직 토크쇼다. 첫 번째 시즌 MC로는 데뷔 15년차 올라운드 아티스트 박재범이 발탁돼 큰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뜨거운 기대를 한 몸에 얻고 있는 ‘더 시즌즈’의 첫 번째 타이틀은 ‘박재범의 드라이브’로 확정됐다. 박재범이 2016년 발표한 곡명이기도 한 ‘드라이브(DRIVE)’는 ‘모든 걱정과 고민들을 잊을 수 있도록 함께 떠나자’는 기분 좋은 메시지를 전하는 곡이다.

박재범은 자신의 수많은 노래 중 직접 ‘드라이브’를 선정, 한 주 동안의 스트레스로 가득한 주말 밤을 기분 좋게 마무리하는 시간을 선물하고자 한다. 다채로운 음악과 편안한 이야기로 시청자를 만날 박재범의 모습에 많은 이들의 기대가 모이고 있다.

수많은 무대에서 자신만의 퍼포먼스로 관객을 열광케 한 박재범, 그리고 박재범이 소개할 각양각색 음악이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관객 모집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