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여우처럼 좀 굴어" '송민호 여동생' 송단아, 패션회사서 급격한 태세전환('사내연애')


[종합] "여우처럼 좀 굴어" '송민호 여동생' 송단아, 패션회사서 급격한 태세전환('사내연애')
연애가 곧 월급이 되는 가상의 패션회사에서 펼쳐지는 남녀들의 직장 로맨스 리얼리티 <사내연애>, 8화에서는 최종 선택을 앞두고 출연진 간 마지막 데이트 신청을 하는 과정이 그려졌다.

지난 23일(금) 공개된 8화는 김성결과 데이트를 나갔던 김혜빈의 속마음이 밝혀졌다. 두 사람은 데이트에서 좋은 케미를 보이는 듯 했지만, 혜빈은 성결의 마음 속 1순위가 박정빈이라는 확신을 하게 돼 서운함을 감추지 못했다. 한편 따로 성결과 한밤 중 데이트를 한 송단아는 서로의 이상형에 대한 얘기를 하며 은근슬쩍 그에게 호감을 내비췄으나, 성결은 마음 속에 정빈 밖에 없다며 선을 그었다.

양정훈과 정가야는 커플 기숙사에서 이미 연인이 된듯 달달한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정훈은 나란히 침대에 누운 가야를 보며 “하나부터 열까지 다 진심이었어”라고 말하며 진심을 전했다.

커플 최종 선택을 앞두고, 마지막 데이트 신청이 진행됐다. 양정훈, 정가야 & 이형석, 신윤아 커플은 마지막 도장 찍기에 나섰다. 고민없이 최욱을 선택할 것 같던 박지영은 데이트 신청 종료 3분을 남기고 돌발행동을 보여 최종선택 전 어떤 반전이 일어날지 귀추를 주목하게 했다.

한편, 나머지 출연진들의 애정전선은 그야말로 혼돈 그 자체였다. 박정빈은 장연수와 김성결에게 데이트 신청을 했고, 송단아 또한 오랜 기간 호감을 표했던 장연수, 김성결에게 데이트 신청을 했다. 김성결에게 섭섭함을 표했던 김혜빈은 결국 돌고 돌아 다시 그에게 데이트 신청을 하며 “내가 할 거 다 하고 끝내겠다”는 뚝심을 보였다. 그야말로 얽히고 섥힌 마지막 데이트 신청 과정을 보며 5MC들은 입을 다물지 못했다.

마지막 데이트 신청이 시작되며 최종 결과에 대한 호기심을 끌어올리고 있는 쿠팡플레이 예능 <사내연애> 9화는 다음 주 금요일(30일) 저녁 8시 쿠팡플레이에서 확인할 수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