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김영대♥박주현, 코키스로 확인한 마음…김우석 때문에 합방 위기 ('금혼령')


김영대가 박주현을 좋아하기 시작했다.

지난 17일 방송된 MBC 금토드라마 '금혼령, 조선 혼인 금지령'에서는 소랑(박주현 분)을 향한 이헌(김영대 분)과 이신원(김우석 분)의 마음이 서서히 드러나기 시작했다.

이날 이헌은 소랑에게 입을 맞췄다는 생각에 잠을 쉽게 이루지 못했고 소랑은 그런 그에게 술을 마시자고 권했다. 진실게임을 시작한 두 사람. 이헌은 "신원이는 너한테 어떤 존재냐?"라고 질문했고 소랑은 "제가 세자빈마마로 보일 때가 있습니까?"라고 물었다.
[종합] 김영대♥박주현, 코키스로 확인한 마음…김우석 때문에 합방 위기 ('금혼령')
'금혼령'에 대한 백성들의 반발이 들끓는 가운데, 덕훈(이정현 분)과 왕배(김민석 분)는 태어나서 남녀에게 말 한 번 제대로 못 붙여본 모태설로(母胎雪露)들이 모인 모설단 부흥을 위해 춘화집을 펴내는 도석(홍시영 분)을 찾아갔다. 도석은 여자를 소개해주겠다는 말에 제안을 수락하고 애달당으로 향했다.

이에 소랑은 도석이 가진 춘화집으로 이헌의 마음을 흔들기로 하고, 이헌 그리고 이신원에게도 책을 건넸다. 두 사람은 자신에게 불경한 책을 준 것에 불만을 표했지만 금세 책에 푹 빠져들어 웃음을 안겼다.
[종합] 김영대♥박주현, 코키스로 확인한 마음…김우석 때문에 합방 위기 ('금혼령')
[종합] 김영대♥박주현, 코키스로 확인한 마음…김우석 때문에 합방 위기 ('금혼령')
이신원에게 목검 수련을 자처한 소랑은 수련 중 자신이 준 춘화집을 몰래 본 이신원을 놀려댔고, 발끈한 이신원은 소랑의 목검을 잡아당겨 소랑과 얼굴이 가까워졌고 묘한 긴장감을 자아냈다. 이어 이신원은 소랑에게 "너 자꾸 이러면 진짜 혼난다"고 말해 설렘을 유발했다. 이 모습을 지켜 본 이헌은 소랑과 이신원이 입을 맞추고 있다고 오해하며 질투했다.

소랑은 이헌 또한 춘화집을 본 사실을 알고는 "이렇게 여인네랑 가까이 있는데도 아무렇지지도 않으십니까?"라며 도발했고, 이헌은 그녀를 끌어당겨 아찔한 코키스를 하며 "네가 잊었구나. 모든 궁녀는 왕의 여자라는 것을"이라고 말해 소랑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종합] 김영대♥박주현, 코키스로 확인한 마음…김우석 때문에 합방 위기 ('금혼령')
이헌이 새 빈을 들이는 걸 누구보다 바랐던 세장(이현걸 분)과 원녀(황정민 분)는 소랑과 이헌이 가까워진 것을 눈치 채고 두 사람의 합궁 계획을 세웠다. 모든 준비를 마치고 소랑이 침전으로 들어가기 직전, 이신원이 소랑의 손목을 낚아채고 데리고 나갔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