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돈 썼으니 성관계 해줘" 부부싸움해도 잠자리 요구하는 남편('결혼지옥')


부부관계 문제로 갈등을 겪고 있는 부부가 등장했다.

지난 12일 방송한 MBC ‘오은영 리포트-결혼지옥’(이하 ‘결혼지옥’)에서는 경제관부터 부부관계까지 모든 면에서 문제를 겪는 종합문제세트, 일명 ‘저울 부부’가 등장해 문제를 털어놓는 시간을 가졌다.

부부의 재정 상황이 좋지 않은 상황에 남편은 라면으로 허기를 달래며 최대한 절약했다. 그러나 남편은 커피, 케이크, 스파게티, 햄버거 등 식비를 아끼지 않는 아내의 모습에 결국 화를 참지 못했다. 불만을 토로한 남편은 결국 아내에게 "나만 벌고 있잖아!"라고 외쳤고, 결국 갈등의 골이 깊어졌다.

남편은 "불공평이다"라며 "한 달에 한 번 장을 본다. 햄 같은 것은 밑에 뒀다가 잊어버리고 유통기한이 지나버린다. 장을 보고 나면 5,6만원 어치는 버리게 되는 것 같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아내는 "배달하기 전에는 그런 생각을 안 했는데 배달하고 나서 이거 먹고 나면 5개 배달. 이런 식이다. 너무 스트레스 받는다"라고 말했다.

또 다른 큰 문제는 부부관계였다. 남편은 “부부면 (관계를) 해야 된다고 생각한다”며 “안 해주는 거? 이해는 된다. 하지만 자기도 희생해야 된다고 생각한다. 불공평하다. 난 공평한 게 좋다”고 주장했다. 반면 아내는 “너무 싫다. 진짜 짜증 난다”고 하소연했다.

남편은 “나한테 (돈을) 안 바라면 나도 (부부관계) 안 바란다”며 “네가 바라는 걸 들어줘도 (부부관계) 안 해주잖아”라고 말해 스튜디오에 충격을 안겼다. 남편은 두 사람이 싸운 후 화해하지 않은 상황에서 대뜸 잠자리를 요구했다.

아내는 “기승전 돈. 기승전 잠자리. 항상 대화의 끝은 두 가지 주제다. 오늘 싸웠는데 갑자기 밤에 (부부관계를) 하자고 한다”고 토로했다.

한편, MBC '오은영 리포트 - 결혼 지옥'은 오은영 박사가 부부들의 일상을 관찰하고 그들이 스튜디오에 직접 출연하여 부부 갈등의 고민을 나누는 리얼 토크멘터리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