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민과 연애' 김준호, "어차피 헤어질 거" 깽판 놓는 탁재훈에 불만('노빠꾸탁재훈')


'♥김지민과 연애' 김준호, "어차피 헤어질 거" 깽판 놓는 탁재훈에 불만('노빠꾸탁재훈')
'♥김지민과 연애' 김준호, "어차피 헤어질 거" 깽판 놓는 탁재훈에 불만('노빠꾸탁재훈')
'♥김지민과 연애' 김준호, "어차피 헤어질 거" 깽판 놓는 탁재훈에 불만('노빠꾸탁재훈')
'♥김지민과 연애' 김준호, "어차피 헤어질 거" 깽판 놓는 탁재훈에 불만('노빠꾸탁재훈')
사진=유튜브 노빠꾸탁재훈 영상 캡처
사진=유튜브 노빠꾸탁재훈 영상 캡처
김준호가 김지민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24일 유튜브 채널 노빠꾸탁재훈에는 '김준호, 김지민과 키스금지 비접촉 조건부 열애'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시됐다.

탁재훈은 김준호에게 "열애 중이지 않나"라고 물었다. 김준호는 "핑크빛 열애 중이다"며 뿌듯해했다. 탁재훈은 "핑크빛 맞냐"고 의심했다. 김준호는 "지금 부러워서 그러냐"고 하자 탁재훈은 "난 하나도 부럽지가 않다"고 했다.

김준호는 탁재훈을 향 "'돌싱포맨', '미우새'에서 지민이 얘기만 나오면 다 깽판을 놓으시고 어차피 헤어질 거 그만 만나라고 하지 않았나"라고 불만을 토로했다. 탁재훈은 "여자한테 매달리고 이런 게 나는 참 꼴 보기 싫다"며 인상을 썼다. 김준호는 "저는 형과 다른 인생을 살 거다. 절제하고 노력하고 배려하고 참고 인내하고 하고 싶은 거 줄일 거다"고 강조했다. 탁재훈이 캐릭터 사업 중인 김준호에게 "하고 싶은 거 줄이는데 캐릭터 이용해서 골프 이걸 만드냐"고 하자 김준호는 "비즈니스"라며 멋쩍게 웃었다.

신규진은 "김지민 씨와 뽀뽀 안 하는 조건으로 연애한다던데"라고 물었다. 김준호는 "너 미쳤냐"고 발끈했다. 신규진은 "도장, 서약서가 발견됐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탁재훈 "절대 근처에 오지 않는 조건으로 사귀는 거 아니냐"며 "캐릭터 사업, 연애 사업 중 어떤 게 더 성공할 것 같냐. 하나를 버린다면. 성공할 건 가져가고 안 될 건 버려야 하지 않나"고 선택지를 줬다.

김준호는 "우와, 이런 질문을 할 줄은 몰랐다"며 당황한 기색을 숨기지 못했다. 그러면서 "지민이는 내가 버리고 말고 할 게 없다. 내가 붙어있는 거다. 캐릭터는 아무튼 뭐, 무슨 말씀인지 알지 않냐"며 "그런데 이제 나왔는데 사업을 버리라 마라 하냐"면서 발끈했다. 탁재훈은 "내가 보기에 김준호 씨 바보 사랑꾼 같다"며 대화를 마무리했다.

개그맨 선후배 사이인 김준호와 김지민은 지난 4월 열애를 인정하고 공개 연애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