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여진구, 16년차 매니저 딸 돌잔치에 '황금알' 선물 "다 컸구나"('전참시')


배우 여진구와 래퍼 한해가 매니저와 남다른 브로맨스 케미를 발산하며 토요일 밤 안방극장을 유쾌한 웃음과 감동으로 가득 채웠다.

지난 19일(어제)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박정규 / 연출 윤혜진, 이준범, 이경순 / 이하 ‘전참시’) 225회에서는 ‘진구 오빠’ 여진구의 영화 ‘동감’ 제작발표회 비하인드부터 ‘남창희 도플갱어’ 한해의 행복 가득한 일상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진구 오빠’ 여진구는 김재환 매니저와 생애 첫 관찰 예능 도전에 나섰다. 한껏 긴장한 두 사람은 시작부터 삐그덕 대는 모습으로 이목을 사로잡았다. 여진구는 카메라를 의식하며 등장한 매니저를 향해 잔소리를 연발하는가 하면, 나이답지 않은 아날로그 취향으로 참견인들의 관심을 끌었다. 그는 필름 카메라부터 가수 이문세의 음악을 추천해 ‘아날로구’ 진구 오빠 면모를 드러냈다. 여진구는 참견인들의 요청이 쇄도하자 이문세와 잔나비 노래를 직접 불러 안방극장을 달콤하게 물들였다.

여진구는 16년째 함께하고 있는 매니저와 아역 시절을 떠올리며 추억에 잠겼다. 배우 여진구의 모든 여정을 함께 했던 매니저는 “형 동생 사이 같으면서도 인생의 동반자다”고 말하는가 하면, 매니저의 일거수일투족을 지켜봐온 여진구는 딸 돌잔치 당시 황금알을 선물했다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그런가 하면 영화 ‘동감’ 제작발표회 현장에 도착한 여진구는 유련한 인터뷰 스킬로 데뷔 17년차 다운 노련미를 과시했다. 그를 지켜보던 매니저는 “스스로의 힘으로 캐릭터를 만들어 가는 모습을 보면서 나이는 어리지만 다 컸구나 생각한다‘며 흐뭇한 미소를 지었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 여진구는 영화 ’동감‘에 출연한 배우 나인우, 김혜윤, 조이현을 위해 특별한 식사 자리를 마련했다. 그는 식사 주문부터 스테이크를 직접 썰어 챙겨주는 자상한 선배미를 발산해 분위기를 훈훈하게 만들기도. 여진구는 매니저와 오래 했냐는 나인우의 질문에 ”가족과 같이 일하는 느낌이다. 가족보다 형과 함께 한 시간이 더 오래된 것 같다“며 깊은 신뢰를 드러냈다.

그는 ”연기가 재미있는 일이었는데, 어느 순간 책임감이 생기며 적응하기가 쉽지 않았다. 그때 형이 다독여주고 이끌어 주셨다“며 매니저를 향한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매니저 역시 ”모든 순간들이 쌓여서 현재가 되었는데, 앞으로는 헤쳐 나가야 될 길도 많고 지금까지 해온 것처럼 꽃길만 걷기 위해 노력해보자“라고 말하며 뜨거운 눈물을 흘려 안방극장을 감동으로 물들였다.

이어 와인에 푹 빠진 래퍼 한해와 7년째 함께 하고 있는 이호진 매니저의 일상이 펼쳐졌다. 매니저는 “한해가 한창 활동하던 리즈 시절보다 15kg를 쪘다. 살이 찐 게 아니라 행복이 찐 거라고 하는데 화면에서 보면 마음이 속상하다”며 한해의 리즈 시절을 찾아주기 위해 ‘전참시’에 출연하게 됐다고 밝혀 흥미를 유발했다.

이날 방송에서 한해는 참견인으로 출연한 남창희와 함께 서로의 이름을 바꿔 인사하는 등 센스 넘치는 리액션으로 웃음을 안겼다. 한해는 일어나자마자 지난밤 마시다 남긴 와인 향을 맡는가 하면, 다이어트 식단을 먹은 뒤 와인 안주를 폭풍 흡입해 보는 이들을 당황케 했다. 또한 그는 광고 문자를 받자마자 와인숍으로 달려가 오픈런까지 하는 남다른 열정을 보이기도.

그런가 하면 매니저는 한해의 다이어트 성공을 기원하며 직접 구입한 헬스장 이용권을 선물했다. 한해는 예상치 못한 선물에 난색을 표했고, 헬스장 출석률을 체크하겠다는 매니저의 당부에 딴청을 피워 폭소를 자아냈다.

살크업 후 메이크업이 필수가 된 한해는 라디오 스케줄 전 메이크업 숍에 들려 고통스런 마사지로 부기를 빼는가 하면, 마법 같은 셰이딩 메이크업으로 턱 선을 되찾았다. 무려 1시간 동안 메이크업을 받은 한해는 확 달라진 비주얼로 참견인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스케줄을 마친 한해는 와인바로 탈바꿈한 응접실에서 매니저와 함께 ‘BYOB(Bring Your Own Bottle·자기 술을 직접 준비하는 방식)’ 와인 모임 준비에 돌입했다. 그는 래퍼 그리를 비롯 한국 소믈리에 대회에서 최연소 우승자인 양윤주 소믈리에와 와인 수입사 직원 친구까지 초대, 와인 종류별로 와인 잔을 준비하는 철저한 준비성으로 보는 이들을 감탄케 했다.

한해의 와인바에 모인 이들은 각자 준비해온 와인을 소개, 한해는 와인 테이스팅부터 페어링 꿀팁을 전수하며 진정한 ‘와친놈’다운 면모를 과시했다. 그뿐만 아니라 방어, 족발, 햄버거 등 각종 와인과 어울리는 안주 향연으로 보는 이들의 침샘을 자극했다.

그리는 한해가 추천한 화이트와인과 햄버거 궁합에 감탄하는가 하면 만두를 맛본 뒤 ”형이 왜 행복이 찐 줄 알 것 같다. 너무 행복하다“며 살크업 한 한해를 무한 공감했다. 다양한 와인과 안주 맛에 푹 빠진 한해는 행복으로 가득 채운 일상으로 안방극장에 꿀잼을 선사했다.

이렇듯 ‘전참시’는 여진구와 매니저의 가족보다 더 가족 같은 브로맨스부터 다이어트를 두고 상반된 입장 차이를 보이는 한해와 매니저의 티격태격 케미로 토요일 밤을 화려하게 장식했다.

시청률 조사 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참시' 225회는 채널 경쟁력을 가늠하는 핵심 지표인 2049 시청률 2.6%로 동시간대 방송된 모든 프로그램 중 1위를 차지했다. 또한 가구 시청률도 수도권과 전국 기준 4.8%와 4.1%를 기록하며 동시간대 방송된 모든 프로그램에서 1위를 기록했다. 특히 한해와 여진구가 참견인들에게 음식 색깔에 맞춰 와인을 함께 마시면 좋다고 설명하는 장면과 BYOB 멤버들이 각자 준비해온 와인을 설명하는 장면은 분당 최고 시청률 6.4%까지 치솟으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다음 주 방송에서는 ‘국장금’ 이국주의 먹으면서 화장하는 ‘먹뷰티’ 현장이 공개된다. 또한 출산 축하를 위해 홍현희의 집을 찾은 이국주는 고삐 풀린 똥별맘 홍현희와 자유 부인 파티를 벌인다고 해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전참시’ 가족 권율은 고기 먹방 빼고 다 있는 돼지고기 광고 촬영 현장은 물론 입짧은 햇님과 함께한 먹잘알 조합 먹방을 공개한다고. 한편 다음주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은 11월 26일 토요일 밤 10시 50분에 방송된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