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송승헌, 홀애비 냄새나지 않아?" 47세 나이 공격에도 여유로운 개그감('SNL')


[종합] "송승헌, 홀애비 냄새나지 않아?" 47세 나이 공격에도 여유로운 개그감('SNL')
송승헌이 남다른 개그감을 선사했다.

19일, 오후 8시에 공개된 쿠팡 플레이 'SNL코리아 시즌3'(이하 'SNL3')에는 1회 호스트로 송승헌이 등장한 가운데 송승헌이 파격 분장을 마다하지 않아 눈길을 끌었다.

이날 송승헌은 SNL 코리아3의 첫 호스트로서 기대 댓글을 읽었다. 첫 댓글은 '1회가 송승헌이라고? 실화냐?'였다. 송승헌은 "예, 실화입니다"라며 차분하게 응답, '동엽신이랑 케미 쩔겠다! X라 기대중'이라는 댓글에는 "네, X라 기대하세요"라 대답했다.

그러더니 '송승헌 나이 많지 않나? 홀애비 냄새 나는 거 아니야?'라는 댓글을 읽고는 몸에 코를 묻고 냄새를 맡았다. 그후 "납니다, 잘생긴 냄새"라고 여유롭게 대처해 박수를 받았다.

이어 송승헌은 콘헤드를 하고 흐느적거리며 걷는 더 의심스러운 외형을 자랑했다. 팀원들이 의심하자 정상훈은 지구인들의 청각을 마비시킨 후 송승헌에게 "너 때문에 들킬 뻔했잖아. 이상하게 보이는 행동 하지 말라고 했잖아. 인간처럼 행동해라. 나처럼"이라고 했다. 송승헌은 "죄송하다"고 말했다. 그런데 송승헌은 바퀴벌레를 잡은 뒤 먹는 행동으로 또 모두를 경악케 했다.

송승헌의 외계어 공격으로 모든 팀원들이 도망쳤다. 그런데 이수지는 도망치지 않았다. 이수지는 송승헌에게 "저는 도깨비랑 외계인 좋아한다"며 사랑한다고 고백했다. 송승헌은 이수지에게도 외계어 공격을 했다. 이수지는 결국 버티지 못하고 쓰러졌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