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거리 연애 중' 이소라♥최동환 "최대한 맞추고 쪼개서"('돌싱외전2)


'장거리 연애 중' 이소라♥최동환 "최대한 맞추고 쪼개서"('돌싱외전2)
'장거리 연애 중' 이소라♥최동환 "최대한 맞추고 쪼개서"('돌싱외전2)
'장거리 연애 중' 이소라♥최동환 "최대한 맞추고 쪼개서"('돌싱외전2)
'장거리 연애 중' 이소라♥최동환 "최대한 맞추고 쪼개서"('돌싱외전2)
사진제공=MBN '돌싱글즈 외전2'
사진제공=MBN '돌싱글즈 외전2'
'장거리 커플' 이소라·최동환이 사랑을 이어가는 방법을 허심탄회하게 밝힌다.

6일 밤 10시 MBN '돌싱글즈 외전-괜찮아, 사랑해'(이하 '돌싱외전2')가 첫 방송하는 가운데, '소환커플' 이소라·최동환의 장거리 연애 패턴을 알아볼 수 있는 인터뷰 영상이 선공개됐다.

해당 인터뷰에서 이소라는 "장거리 연애를 어떻게 하고 있냐"는 제작진의 질문에, "거의 주말밖에 못 본다. 심지어 (동환) 오빠가 주말에도 하루는 일할 때가 많고, 저도 한 달에 한 번은 면접교섭으로 딸을 본다"고 답한다. 그러면서 이소라는 "그래도 최대한 맞춰서 본다. 금, 토, 일, 월요일을 쪼개서 본다"며 경기도 화성과 대구광역시를 오가며 사랑을 이어가는 달달한 커플의 정석을 보여준다.

MC 이지혜는 "장거리 연애를 하면 더 설레고 애타는 감정이 오래 갈 것 같다"며 소환커플에게 힘을 실어준다. 하지만 유세윤은 "결혼생활을 하다 보니 일주일에 한 번 (아내를 보는 거면) 너무 좋다"고 너스레를 떤다. 급기야 유세윤은 "솔직히 한 달에 한 번도 괜찮아~"라고 희망사항(?)을 고백한다. 이지혜는 "그럼 두 달에 한 번으로 할까?"라며 극적 타결을 꾀한다. 여기에 '그래도 괜찮아, 사랑해'라는 자막이 더해져 절묘한 타이밍으로 웃음을 유발한다.

제작진은 "방송 당시 최종 선택에서 엇갈려 시청자들의 눈물을 쏙 뺐던 '소환커플'이 '돌싱외전2'를 통해 재소환 됐다. 드라마처럼 이어진 소환 커플이 현실 연애에서는 어떻게 사랑을 이어가는지 공개해 '찐' 설렘을 안길 것이니 많은 기대와 시청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돌싱글즈3' 방송 이후 연인이 된 이소라·최동환의 끝나지 않은 사랑 이야기를 담은 MBN '돌싱글즈 외전-괜찮아, 사랑해'는 6일 밤 10시 첫 회를 방송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