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유아 친오빠 "동생, '스맨파' 내 분량 아쉬워해"


YGX 준선이 친동생 오마이걸 유아에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19일 Mnet '스트릿 맨 파이터' 두번째 탈락 크루 YGX와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날 준선은 “동생은 (본방을) 다 보는 것 같더라. ‘아쉽다’, ‘오빠 왜 이렇게 안 나오냐’ 이런 말도 하고 피드백을 해준다”며 “매번 방송이 끝나면 피드백을 주면서 ‘자기가 방송 쪽은 더 선배다, 내 말 들어라’ 하면서 응원해준다"고 말했다.

이어 "잘 새겨듣고 지금이라도 더 잘하려고 노력 중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YGX는 프라임킹즈에 이어 '스맨파' 두 번째 탈락팀으로 선정됐다. 이들은 메가 크루 미션에서 탈락 배틀로 직행했고, 위댐보이즈와 경연을 벌였으나 끝내 탈락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