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조혜련, '잠원동 아파트' 시세차익 28억 났는데…지석진 때문에 피해('놀뭐')


[종합] 조혜련, '잠원동 아파트' 시세차익 28억 났는데…지석진 때문에 피해('놀뭐')
개그우먼 조혜련이 과거 '태보' 비디오로 번 수익을 밝혔다.

15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 유재석, 정준하, 하하, 이이경이 칼국수 가게에서 만났다. 이날 네 사람은 메밀 칼국수와 만둣국을 먹으며 수다를 떨고 있는 가운데, 가게로 찾아온 조혜련과 마주했다.

이날 조혜련이 이들을 찾은 이유는 '체육의 날'을 맞아 MBC '뉴스투데이'의 '1분 튼튼건강'에서 선보일 운동 영상을 찍기 위해서였다. 자신의 히트곡 '아나까나'를 부르며 등장한 조혜련은 이내 유재석을 비롯한 멤버들과 환담을 나눴다.

조혜련은 과거 태권도와 에어로빅을 결합한 '태보' 비디오를 냈을 정도로 운동과 에어로빅에 일가견이 있던 터. 이에 유재석도 "지금은 유튜브로 운동 홈트가 많지 않냐. 그 당시에는 소라 누나나 혜련 누나의 비디오를 봤다"라며 치켜세웠다.

조혜련은 과거 다이어트 비디오로 큰 인기를 누렸는데, 당시 45만 장 이상을 팔았다고 밝혀 놀라게 했다.

조혜련은 그때의 수익을 묻자 "그때 잠원동 럭키 아파트가 1억 9천 5백 그랬다"고 밝히면서 해당 아파트를 본인이 샀다고 고백, 놀라움을 자아냈다. 다만 조혜련은 현재 30억을 호가하는 아파트를 그 당시 지석진의 말을 듣고 단 2천만 원 오른 상태에서 팔았다고 해 안타까움을 안겼다.

칼국숫집에서 나온 멤버들은 에어로빅 영상을 찍기 위해 이동했다. 조혜련이 이들을 데리고 간 곳은 칼국숫집 바로 옆의 줌바 연습실이었다. 연습실에는 멤버들을 위한 화려한 의상이 준비돼 있었다. 지방 행사를 앞둔 조혜련은 다소 다급한 모습으로 시범 동작을 보여줬는데 묘하게 음악과 동작이 맞지 않아 보는 이들을 당황하게 했다.

조혜련은 "나 이제 지쳐서 가야 할 거 같아. 나 너무 힘들어 애들이 너무 까다롭다. 너희가 왜 이렇게 나를 시험해? 나 해왔잖아"라며 하소연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