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이이경한테 밀렸다…리더 자리 빼앗겨 질투 ('놀면 뭐하니')


유재석이 이이경을 질투했다.

15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체육의 날을 맞아 에어로빅 운동 영상 제작 미션을 받는 유재석, 정준하, 하하, 이이경의 모습이 공개된다.

MBC '뉴스투데이-1분 튼튼건강' 출연을 위해 '태보 누나' 조혜련과 멤버들이 에어로빅 맹연습에 돌입했다.
유재석, 이이경한테 밀렸다…리더 자리 빼앗겨 질투 ('놀면 뭐하니')
유재석, 이이경한테 밀렸다…리더 자리 빼앗겨 질투 ('놀면 뭐하니')
공개된 사진 속에는 리더 자리에서 밀려난 유재석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조혜련의 곁에서 리더 자리를 차지한 이이경과 하하, 정준하는 화기애애한 모습이다.

이날 멤버들은 에어로빅 동작 설명을 할 리더 자리를 두고 아웅다웅한다고. 조혜련은 뚝딱대는 유재석을 보며"재석이가 MC는 잘하지만, 에어로빅에서는 달라", "널 좋아하지만 여기는 프로(?) 세계야"라고 말했다. 반면 이이경을 칭찬해 유재석의 질투를 유발한다고.
유재석, 이이경한테 밀렸다…리더 자리 빼앗겨 질투 ('놀면 뭐하니')
이에 유재석은 "누나가 이경이를 찍었어"며 격하게 반항을 시도한다. 조혜련의 단호함에 단단히 토라진 유재석은 열정을 보여주며 누나의 시선을 끌기 위해 노력한다고. 이를 본 하하는 "재석이 형 잘린 거냐", 정준하는 "재석아 좀 밝게 하자"라며 '유재석 놀리기'를 시작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