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승연애2' /사진제공=티빙
'환승연애2' /사진제공=티빙


‘환승연애2’가 종착지를 향해 달려가고 있는 가운데 매회 예측불허한 전개로 흥미를 유발하고 있다.

오늘(14일) 공개되는 티빙 오리지널 ‘환승연애2’ 18화에서는 최종선택을 3일 앞두고 지목 데이트를 진행, 막판 뒤집기 못지않은 반전을 이어간다.

지난 ‘환승연애2’ 17화에서는 X가 정해준 상대와 데이트를 하며 특별한 시간을 보냈다. 김지수가 남희두와, 박나언은 김태이, 정규민과, 성해은은 정현규, 박원빈과 함께 했다. 새로운 러브라인이 싹트며 묘한 분위기가 형성된 가운데 입주자들이 1대 1 속마음 대화까지 진행하며 자신의 마음을 정리, 확고한 노선을 펼치는 듯 보여 흥미를 돋웠다.

이날 공개되는 18화에서는 원하는 사람과 지목 데이트로 서로의 노선을 확인하는 시간을 가진다. 입주자들은 아쉬움을 남기지 않기 위해 호감이었던 마음들이 어긋났던 시간들에 대해 솔직하게 대화하며 또 다른 관계를 형성한다. 특히 지목 데이트로 지금까지 확고한 듯했던 관계 구도에 변화가 생긴다고 해 더욱 기대감을 불러일으킨다.

무엇보다 최종선택을 위한 출연자들의 진실 게임이 손에 땀을 쥐게 할 예정이다. 핑크빛으로 가득했던 분위기가 금세 팽팽한 긴장감으로 물들자 패널들은 “벌써 재밌어! 미쳐 버리겠어, 어떡해”라며 누구보다 진실 게임에 몰입했다고. 과연 지목 데이트와 진실 게임은 입주자들의 마음에 어떤 변화를 가져다줄지 주목된다.

X와 NEW의 기로에서 우열을 가릴 수 없는 빅매치가 펼쳐질 ‘환승연애2’ 18화는 14일 오후 4시 티빙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