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티스탁게임' 이상엽./사진제공=Mnet
'아티스탁게임' 이상엽./사진제공=Mnet


배우 이상엽이 첫 단독 MC를 맡은 소감을 밝혔다.

29일 Mnet 예능 '아티스탁 게임'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행사에는 정우영 PD, 최효진 CP, 이상엽, 개리, 김호영, 넉살, 바다, 하이라이트 양요섭, 에피톤 프로젝트, 조정치가 차먹했다.

'아티스탁 게임'은 아티스트(Artist)와 스탁(Stock)의 합성어인 ’아티스탁’(Artistock)에 ’게임’(Game)을 결합한 음악 버라이어티 예능. 전 세계 시청자들이 투표의 새로운 개념으로 가상의 게임머니를 부여받아 참가 아티스트들의 재능에 투자하는 형식이며, 여타 서바이벌에서 보지 못한 양방향 소통 기반 음악 서바이벌을 선보일 예정이다.

최효진 CP는 "프로그램은 몇 년 전에 기획을 했다. 시청자들이 능동적으로 변하는 시대가 됐으니 투표 이상의 게임처럼 즐길 수 있는 콘텐츠를 만들고 싶었다. 주식이라는 오래된 생태계 개념들이 프로그램과 결부가 되면 아티스트 분들을 다양하게 응원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정우영 PD는 "48인 자체가 가장 큰 매력이다. 지금까지 한 번도 시도 되지 않은 주식 시스템을 사용해 시청자들이 직접 투자를 하고 몰입할 수 있는 방식자체가 매력이라고 생각한다"고 작품의 매력을 소개했다.

이상엽이 MC를 맡고 개리, 김호영, 넉살, 바다, 하이라이트 양요섭, 에피톤 프로젝트, 갓세븐 제이비, 조정치가 유저 대표단으로 출연한다. 또한 힙합, R&B, 인디 밴드, 발라드, 국악, 뮤지컬 등 장르 불문 음악성으로 중무장한 48인의 아티스트가 치열하고 완성도 높은 무대를 준비한다.

첫 단독 MC를 맡은 이상엽은 "부담감도 많았다. 시청자와 플레이의 중간자 역할을 잘하고 싶었다. 굉장히 떨었는데 어느 순간 무대에 젖어들어 정신없이 춤을 추고 있더라. 예전에는 잘 먹고 다녔는데 요즘에는 다이어트를 열심히 하고 있다. 디톡스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티스탁 게임'은 오는 10월 3일 오후 9시 20분 첫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