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AOA 출신 신지민, 2년만에 은퇴 번복…"불명예스럽게 끝내기 싫어"('두번째세계')


[종합] AOA 출신 신지민, 2년만에 은퇴 번복…"불명예스럽게 끝내기 싫어"('두번째세계')
[종합] AOA 출신 신지민, 2년만에 은퇴 번복…"불명예스럽게 끝내기 싫어"('두번째세계')
AOA 출신 신지민이 2년 만에 눈물의 복귀 무대를 가졌다.

30일 오후 첫 방송된 JTBC 신규 예능 ‘두 번째 세계’에는 원더걸스 출신 유빈, AOA 출신 신지민, 마마무 문별, 오마이걸 미미, 우주소녀 엑시, 모모랜드 주이, 빌리 문수아, 클라씨 김선유의 프리퀄 무대가 공개됐다.

앞서 2020년 AOA 팀내 왕따 논란으로 탈퇴 후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내는 신지민의 출사표가 눈길을 끌었다.

그는 "집에서 아무것도 못하기도 하고 잠도 잘 못 잤다. 그냥 시간이 흘렀다"라며 "살이 엄청 빠져서 39kg까지 나갔었다. 사람도 안 만나고 인터넷 없이 몇 달을 살았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다시 시작해야 한다고 생각했다"라며 "지금 불안한 상태지만 앞으로 계속 노래를 할 건데 주저앉아 있을 수만은 없지 않냐"라고 말했다.

또 신지민은 "열심히 하는 것밖에는 방법이 없다"면서 "가수라는 직업을 불명예스럽게 끝냈다는 것에 마음을 썼다. 언제가 됐든 팬들에게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어서 잘해야 한다"고 굳은 마음을 드러냈다.

이어 "오랜만에 관객분들 앞에서 무대에 선다. 긴장감이 두 배"라며 "내가 나오면 실망할 것 같다는 생각도 들고 긴장감에 가사를 다시 외우는데 앞이 안 보이는 느낌이다. 무엇보다 관객 반응이 없으면 어쩌지라는 걱정이 더 크다"고 털어놨다.

신지민의 카리스마 넘치는 무대를 본 관객들은 뜨거운 박수를 보냈다. 그는 "말 한마디 듣는 순간 이래도 되나 싶을 정도로 행복하고 감사했다"고 전했다.

신지민의 무대를 본 유빈은 "제일 기억에 남았다. 무대를 보면서 응원하게 되는 것이 쉬운 일이 아닌데 저를 움직였다"고 감동한 모습을 보였다.

한편 JTBC 예능프로그램 '두 번째 세계'는 대한민국 대표 걸그룹 래퍼들이 대중들의 편견에 맞서 하나의 아티스트로서 노래 대결을 펼치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