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사진제공=MBC ‘라디오스타’


가수 임창정이18살 연하 아내 서하얀과 결혼하기까지 우여곡절과 표곡 ‘소주 한 잔’ 저작권을 팔게 된 비하인드 스토리 밝힌다.

오는 24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임창정, 박준면, 트와이스 다현, 이무진이 출연하는 ‘이 구역의 무대통령’ 특집으로 꾸며진다.

임창정은 노래, 연기, 예능, 사업까지 다양한 장르에서 재능을 뽐내고 있는 만능 엔터테이너 1세대다. 최근 예능 ‘동상이몽 2-너는 내 운명’을 통해 18살 연하 아내 서하얀과 다섯 아들의 일상을 공개해 시청자들의 관심을 사로잡고 있다.

3년 만에 ‘라디오스타’를 다시 찾은 임창정은 대중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히트곡 ‘소주 한 잔’ 저작권을 팔게 됐다고 고백해 눈길을 끈다. 그는 ‘소주 한 잔’ 저작권을 팔 수밖에 없었던 짠내 풀풀 나는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해 안타까움을 유발한다.

이어 임창정은 그룹 H.O.T.와 젝스키스의 팬클럽을 대통합(?)시켰던 과거를 소환해 ‘라스’ MC들과 게스트들을 깜짝 놀라게 만든다. 그는 “내 덕에 양쪽 팬들이 화해한 느낌이었다. 분위기가 좋아졌다”라고 회상해 그 내막을 궁금케 한다.

또 임창정은 배우 황정민부터 하지원까지 화려한 라인업으로 화제를 모았던 자신의 뮤직비디오들을 자랑한다. 특히 그는 “다음 뮤직비디오에는 ‘이 분’을 캐스팅하려고 한다”라고 톱스타 출연을 예고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과연 임창정이 섭외 중인 스타가 누구인지 관심이 모아진다.

이날 임창정은 서하얀과 결혼하기까지 우여곡절이 많았다며 결혼 비하인드를 들려준다. 당시 서하얀의 가족이 반대가 심했다고 밝힌 그는 분위기를 반전시킨 방법이 있다고 전해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러면서 임창정은 셋째 아들이 자신의 가수 끼를 물려받았다고 이야기한다. 이어 그는 셋째 아들의 남다른 노래실력을 자랑하며 팔불출 아빠 면모를 드러낼 예정이다.

임창정과 서하얀의 우여곡절 많았던 결혼 비하인드는 오는 24일 수요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