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엠넷 'TMI NEWS SHOW' 방송 화면 캡처
사진=엠넷 'TMI NEWS SHOW' 방송 화면 캡처


더보이즈 영훈이 성형외과도 인정한 미모를 뽐냈다.

17일 방송된 'TMI NEWS SHOW'에서는 ‘원곡을 삼킨 리메이크곡 BEST 10'을 소개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더보이즈 영훈, 주연, 선우가 객원기자로 나섰다.

이날 더보이즈를 만난 붐은 멤버들의 외모를 칭찬했다. 그는 “많은 아이돌을 만나봤지만 비주얼이 최고”라고 말했다. 그러자 이미주는 “성형외과 의사가 꼽은 ‘할 말 잃게 만드는 외모’”라며 영훈을 지목했다. 이어 붐은 영훈의 턱선을 각도기로 쟀고, 120도가 측정됐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