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티빙
사진제공=티빙


배우 김선영이 '개미가 타고 있어요'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8일 티빙 오리지널 ‘개미가 타고 있어요’(극본 윤수민, 연출 최지영)의 제작발표회가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열렸다. 이날 최지영 PD를 비롯해 한지은, 홍종현, 정문성, 김선영, 장광 등이 참석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개미가 타고 있어요’는 미스터리한 모임 속 다섯 명의 개미가 주식을 통해 인생을 깨닫는 떡상기원 주식공감 드라마. 독보적인 존재감을 지닌 캐릭터들의 좌충우돌 주식 도전기가 그려질 예정이다.

이날 정문성은 "이 드라마가 당연히 너무 잘 됐으면 좋겠다"며 "우리 드라마를 보신 분들이 점점 더 건강해지고 웃을 일이 많아지셨으면 좋겠다"고 시청자의 건강과 행복이 떡상했으면 하는 바람을 드러냈다.

이에 김선영 역시 "저도 이 얘기가 하고 싶었다"며 "요즘 '우영우'가 난리지 않냐. 굉장히 따뜻해지는. 보시는 분들의 행복과 유쾌 지수가 올라갔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개미가 타고 있어요’는 오는 12일 첫 공개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