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MBC ‘놀면 뭐하니?’ 방송 화면 캡처
사진= MBC ‘놀면 뭐하니?’ 방송 화면 캡처


배우 박진주가 WSG워너비 여정을 마무리했다.

박진주는 지난 6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 WSG워너비 콘서트를 끝으로 프로젝트 그룹 활동을 성료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진주는 흰(HYNN, 박혜원)과 함께 유닛을 결성, 스틸하트(Steelheart)의 'She's Gone(시즈 곤)' 무대를 꾸몄다. 박진주는 폭발적인 성량과 가창력으로 고음 부분도 매끄럽게 소화하는 모습을 보여주며 관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냈다.

WSG워너비 단체곡 '눈을 감으면'으로 마지막 무대를 꾸미며 진한 여운을 안긴 박진주는 "나중에 이 시간이 할머니가 돼서도 기억할 것 같다. 너무 감사드리고 아이돌로 살 수 있어 행복했다. 앞으로도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눈물의 소감을 전했다.

'놀면 뭐하니?' 블라인드 오디션 때부터 목소리만으로 감탄을 자아낸 박진주는 가수 못지않은 가창력과 넘치는 끼를 분출하며 존재감을 각인시켰고, 본업인 배우 활동뿐 아니라 가수 활동까지 완벽하게 소화해 내며 폭넓은 스펙트럼을 구축했다.

한편 박진주는 유튜브 채널 '박진주'를 통해 대중들과 소통하고 있으며, 웨이브 오리지널 '위기의 X', KBS2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 등 작품에 출연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