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NA싱어'/사진 제공=SBS
'DNA싱어'/사진 제공=SBS


최근 소집해제 후 복귀한 가수 김호중이 과거 SBS ‘놀라운 대회! 스타킹’에서 '고딩 파바로티'로 화제를 모은 후 오랜만에 SBS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한다.

그는 28일 방송되는 SBS 추리 음악쇼 ‘DNA 싱어 – 판타스틱 패밀리’(이하 ‘DNA싱어’)에서 방송 최초로 신곡 무대를 공개한다.

김호중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 스페셜 손님으로 등장해 평소 ‘DNA 싱어’ 애청자라며 “가족을 찾아 봤는데 아무도 없었다. 꼭 출연하고 싶다”고 부탁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후 그는 군복무 기간 동안 자신을 응원해준 팬들의 이야기를 담은 신곡 ‘빛이 나는 사람‘의 무대를 방송 최초로 공개해 팬뿐만 아니라 많은 이들에게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 김호중은 “군복무 당시 ’DNA 싱어‘를 보며 크게 와닿은 무대가 있었다. 나도 그 마음을 담아 이 무대에서 불러보고 싶다”며 신곡 외에 또 다른 스페셜 한 무대를 예고했다.

특히, 오랜만에 김호중의 무대를 본 판정단과 관객들은 현장을 압도하는 폭풍 성량과 그의 독보적인 감성에 매료 됐다.

방송 최초로 공개되는 김호중의 신곡 무대는 28일 밤 9시에 방송되는 ’DNA 싱어‘에서 확인할 수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