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net 'TMI NEWS SHOW' 방송 화면 캡처
사진=Mnet 'TMI NEWS SHOW' 방송 화면 캡처


사진=Mnet 'TMI NEWS SHOW' 방송 화면 캡처
사진=Mnet 'TMI NEWS SHOW' 방송 화면 캡처
개그맨 유재석이 2022년 상반기 매출 약 78억 원을 기록한 것으로 추정된다.

27일 방송된 'TMI NEWS SHOW'에서는 '2022년 상반기! 탑티어급 매출을 올린 스타 BEST 10'을 주제로 'TMI NEWS SHOW'에서 추정한 올해 상반기 스타들의 매출 현황을 살펴봤다. 이날 방송에서는 가수 하성운과 그룹 유나이트 은호, 은상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6위는 개그맨 유재석이었다. 바르고 성실한 성격과 재치 있는 입담으로 사랑 받는 유재석. 식단과 운동을 꾸준히 하는 유재석은 자기관리의 신이라고도 불린다.

유재석의 회당 출연료는 약 1500만원. 5개의 방송, 97회차에 출연한 유재석은 약 15억 원을 벌인 것으로 추정된다. 상반기에 찍은 광고만 9개. 비빔면 광고는 유재석이 광고를 맡은 후 판매가 20% 늘었고, 상반기 매출만 약 180억 원을 달성했다고 한다. 유재석의 광고 매출액은 건당 약 7억 원으로 총 63억 원으로 추정된다. 유재석의 상반기 총 매출액은 약 78억 원을 기록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