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M25)
(사진 = M25)


그룹 ‘클라씨’ 대표 조이현이 BAE173의 컴백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BAE173은 27일 자정 공식 SNS에 컴백 스포일러 이미지를 기습 공개해 글로벌 팬들의 관심을 집중시켰다. 여태까지 선보였던 분위기와 사뭇 다른 모습으로 변신을 알려 기대를 높이고 있다.

소속사 대표와 프로듀서까지 겸하고 있는 조이현은 BAE173을 론칭할 때부터 멤버들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보여줘 왔다. 이번 새 앨범 준비에도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에 직접 방문, 현장을 지휘하며 세심하게 디렉팅 하는 모습을 보였었다.

앞서, 조이현은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클라씨(명형서·윤채원·홍혜주·김리원·원지민·박보은·김선유)에 출연하며 다채로운 행보로 주목을 받은 바 있다. 조이현이 론칭한 클라씨는 MBC ‘방과후 설렘’ 프로그램을 통해 탄생한 그룹으로 지난 5월 데뷔했다. 무대마다 완벽한 라이브로 ‘4세대 실력파 아이돌’로서 눈도장을 찍었다. 또한 데뷔 2개월 만에 일본 데뷔 프로모션까지 성황리에 마무리하며 국내외 활동을 해왔다.

한편, BAE173 는 8월 새로운 시리즈로 컴백해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황은철 텐아시아 기자 edrt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