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제공= KBS joy '비밀남녀'
사진제공= KBS joy '비밀남녀'


티아라 지연이 가수 아닌, MC로서 매력을 예고했다.

26일 KBS joy 예능프로그램 ‘비밀남녀’(연출 백일두, 김승수)의 제작발표회가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으로 열렸다. 이날 장도연, 민경훈, 지연, 폴킴 등이 참석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비밀남녀’는 각자 다양한 사연과 상처를 가진 남녀가 진실한 사랑을 찾는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이날 밤 9시 40분 첫 방송된다.

이날 지연은 "그냥 VCR 보면서 공감하는 찐 리액션들, 편안한 무대랑 작품에서의 모습과 다르게 저다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는 게 매력이지 않을까"라고 색다른 매력을 예고했다. 장도연은 지연에 대해 "솔직하시고 성격이 털털하시다"라며 "무대에서 보는 지연 씨랑 일상의 모습이 완전 다른 매력이 있다"고 전했다.

민경훈 역시 "고개를 움직이고 손을 만질 때 '우두둑' 소리가 나더라"라며 "되게 털털하시다"라고 덧붙였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