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런닝맨'
SBS '런닝맨'


오늘(24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멤버들이 서로를 향한 거침없는 속마음을 공개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멤버와 사물 공통점 찾기’ 미션을 하게 된 멤버들은 “쉽다 쉬어!”라며 강한 자신감을 보였다. 자신의 제시어에는 무한 칭찬을 하는 반면, 상대방에겐 매운맛 저격을 선사해 현장을 흥미진진하게 만들었다.

특히, ‘유재석과 청소기’ 공통점 찾기에서 멤버들은 “이거는 바로 나온다”며 유재석 저격에 시동을 걸었다. 평소 유재석에게 많이 당했던 '막내라인' 양세찬과 전소민은 이 기회를 틈타 “시끄럽다”며 유재석의 수다 본능을 디스해 웃음을 자아냈다.

반면, 유재석이 본인과 청소기의 공통점으로 “깔끔하다”고 망설임 없이 얘기하자 멤버들은 “미화 하지마”라며 분노했다. 이에 유재석은 평소 멤버들의 성향까지 폭로하며 공통점을 공개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김종국과 된장’ 공통점 찾기에서 송지효는 김종국을 당황하게 한 '팩트 폭행'을 진행했는데 서로를 향한 거침없는 애정과 폭로가 난무한 현장은 오늘 오후 5시에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