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스틸 / 사진제공=에이스토리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스틸 / 사진제공=에이스토리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박은빈, 강태오가 서로에게 성큼 다가선다.

ENA채널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측은 19일, 우영우(박은빈 분)와 이준호(강태오 분)의 초밀착 '숨멎' 눈맞춤을 포착해 설렘 지수를 높인다. 두 사람이 서로의 마음을 각성할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지난 방송에서 우영우와 최수연(하윤경 분)은 '탈북민 강도 상해 공익 사건'을 맡으며 고군분투했다. 두 신입 변호사의 열정과 패기 어린 성장은 시청자들의 뜨거운 응원을 불러일으켰다. 여기에 우영우를 향한 감정을 내비친 이준호의 취중 진담은 설렘 지수를 높였고, 이준호와 최수연의 다정한 모습을 보며 낯선 감정에 휩싸인 우영우의 미묘한 변화는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한 뼘 더 가까워진 '고래 커플' 우영우와 이준호의 거리가 보는 이들의 마음을 간질인다. 어둠이 내려앉은 사무실에서 서로를 바라보고 선 두 사람. 무언가 결심한 듯 멈춰선 우영우, 이를 사랑스럽다는 듯 바라보는 이준호의 따스한 미소와 달콤한 눈빛이 설렘을 자아낸다. 또 다른 사진 속 예사롭지 않은 두 사람의 분위기는 이들에게 찾아온 변화를 더욱 기대케 한다. 자신의 겉옷을 벗어 우영우에게 둘러주는 이준호와 일시 정지라도 된 듯 두 손을 꼭 붙잡고 있는 우영우의 모습이 '심쿵'을 유발한다. 우영우를 좋아하는 자신의 마음을 깨달은 이준호의 직진이 시작되는 것인지도 궁금해진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7회에서 우영우와 이준호의 관계에 결정적 변화가 찾아온다. 앞서 공개된 예고편에서 "제가 이준호씨를 좋아하는지 아닌지 확인하고 싶습니다"라는 우영우의 고백이 그려져 심박수를 높인 가운데, 사진 속 두 사람의 달달한 분위기가 기대 심리를 더한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제작진은 "이준호에게 지금껏 경험하지 못한 낯선 감정을 느끼기 시작한 우영우와 자신의 진심을 전하지 못했던 이준호, 이들 관계 변화에 결정적 터닝포인트가 찾아온다"고 전했다.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7회는 오는 20일 밤 9시 ENA채널에서 방송되며, seezn(시즌)과 넷플릭스를 통해서도 공개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