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는 아름다워'(사진=방송 화면 캡처)
'현재는 아름다워'(사진=방송 화면 캡처)


'현재는 아름다워' 박지영이 입양아임을 털어놨다.

10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현재는 아름다워'에서는 진수정(박지영 분)이 현진주(최수린 분)의 추궁에 정미영(이주실 분)의 친딸이 아니라고 말했다.


이날 심해준(신동미 분)은 이윤재(오민석 분)을 친오빠 내외에게 소개했다. 심해준은 이윤재가 도착하기 전 화장실에 갔다가 새언니가 "왜 결혼한다는 건지 모르겠다 그 나이에. 혼자 살지?"라는 소리를 들었고 불쾌함을 감추지 못했다.


이후 친오빠 내외는 이윤재에게 "해준이가 자기 멋대로다"라며 "너무 자기 주장이 강하다"라고 심해준을 깎아내렸다. 이어 심해준이 자신의 집에서 신혼 살림을 하겠다고 하자 "네 위주로 하면 안 된다. 이 원장은 치과가 멀텐데"라고 반대했고 이윤재가 차가 없다고 하자 "차가 없냐?"라며 면박을 주는 등 두 사람의 결혼을 반기지 않아 심해준을 당황하게 했다.


이후 심해준은 "엄마 있었으면 이렇게 안 했다. 엄마가 얼마나 좋아하셨겠냐. 오빠는 오빠 가족만 중요하다. 하나뿐인 동생은 어떻게 살든 관심도 없고"라며 섭섭함이 폭발했다. 이후 결혼을 준비하며 현실을 실감한 이윤재에게 심해준은 "그래서 나랑 결혼하기 싫어지냐"고 물었고 이윤재는 "아니. 더 함께 있고 싶어진다"라고 스윗함을 드러냈다.

이어 심해준이 자녀계획에 대해 "현실적으로 내 나이가 좀 많아서 아이 갖는 건 자신이 없다"라고 밝혔고 이윤재는 "나도 적은 나이는 아니니 생기면 생기는 대로 아니면 아닌대로 둘이 재미있게 살자"라고 토닥였다.


한편 진수정(박지영 분)은 현진주(최수린 분)의 정미영 녹취본을 듣고 "그래, 네 말이 맞다. 나 친딸이 아니다"라고 입양 사실을 인정했고 이에 윤정자(반효정 분)은 충격에 빠졌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