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으라차차 내 인생'(사진=방송 화면 캡처)
'으라차차 내 인생'(사진=방송 화면 캡처)


'으라차차 내 인생' 남상지와 양병열과의 어색한 관계에 난감해했다.


7일 오후에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으라차차 내 인생'에서는 강차열(양병열 분)이 서동희(남상지 분)에게 고백 후 어색해진 관계를 고민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강차열은 아침식사를 하다 최미경(박해미 분)에게 "디자인실에 미혼모가 있다며?"라는 질문을 받았고 당황했다. 이에 강성욱(이시강 분)은 "디자인실 서동희씨가 미혼모인데 면접에 말하더라"라고 덤덤히 말했다. 강차열은 급격히 표정이 굳었고 최미경은 그런 강차열의 표정을 살폈다.


이후 강차열은 출근하는 서동희를 보며 어색하게 인사를 건넸고 서동희는 "일찍 출근했네요?"라며 아무렇지 않게 대했지만 자리에 앉아 "앞으로 이 어색함을 어떡하면 좋지? 계속 이렇게 지낼 수도 없고"라며 답답해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