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로이어' 임수향 / 사진제공=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몽작소
'닥터로이어' 임수향 / 사진제공=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몽작소


'닥터로이어' 팔색조 배우 임수향의 연기 변신이 시작된다.

오는 6월 3일 첫 방송되는 MBC 새 금토드라마 '닥터로이어'는 조작된 수술로 모든 걸 빼앗기고 변호사가 된 천재 외과의사와 의료 범죄 전담부 검사의 메디컬 서스펜스 법정드라마다.

'닥터로이어' 여자 주인공으로는 배우 임수향이 나섰다. 임수향은 극 중 의료 범죄 전담부 검사 금석영 역을 맡았다. 금석영은 자신만의 뚜렷한 신념을 지키는 검사이자 인간미까지 동시에 갖춘 인물이다. 특히 휘몰아치는 스토리 중심에서 매우 큰 감정적 변화를 겪는 인물이기도 하다. 그렇기에 임수향은 극 초반부터 감정의 진폭이 큰 연기를 소화해야 했다는 전언이다.

실제로 공개된 '닥터로이어' 포스터, 티저, 촬영 스틸 속 임수향은 단단한 느낌의 눈빛과 표정으로 시선을 강탈했다. 이용석 감독은 임수향에 대해 "눈물의 여왕"이라며 그녀의 폭넓은 연기를 칭찬했다.

임수향은 맨스, 멜로, 액션, 스릴러 등 다채로운 장르에서 깊이 있는 연기력을 보여줬다. 최근에는 그중에서도 로맨스 장르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큰 사랑을 받았다. 그런 임수향이 묵직하고 강렬한 서스펜스 '닥터로이어'를 선택했다.

제작진은 "임수향은 폭풍의 중심에 설 수밖에 없었던 금석영 캐릭터를 연기하기 위해 매 장면 최선을 다해 고민하고 또 노력했다. 또 감정적 에너지 소모가 컸을 텐데 함께 하는 배우 및 스태프들을 위해 항상 촬영장에서 미소를 잃지 않았다. 임수향의 뜨거운 열정과 연기 변신이 빛날 '닥터로이어'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닥터로이어'는 오는 6월 3일 밤 9시 50분 첫 방송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