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꽈배기'(사진=방송 화면 캡처)
'사랑의 꽈배기'(사진=방송 화면 캡처)


‘사랑의 꽈배기’ 손성윤이 윤채나가 이수용의 정체를 알고 있다는 사실에 당황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사랑의 꽈배기’에서는 샛별이(윤채나 분)가 친부 박철구(이수용 분)의 존재를 알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 강윤아(손성윤 분)이 충격에 빠졌다.


이날 박하루(김진엽 분)에게 강윤아(손성윤 분)는 "오빠 이 집에서 숨 쉬고 살겠네. 나에 대한 나쁜 기억은 다 잊어줘"라며 사과했다.


한편 강윤아는 딸 샛별이가 "우리 아빠 결혼식 안 가? 우리가 안 가면 아빠는 가족이 없잖아. 샛별이는 이제 아빠 가족이 아니야? 아빠 친딸이 아니어서 아빠 가족이 아니냐고? 친아빠는 강아지 삼촌이야?"라고 묻자 당황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