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꽈배기'(사진=방송 화면 캡처)
'사랑의 꽈배기'(사진=방송 화면 캡처)


‘사랑의 꽈배기’ 함은정이 김진엽의 출생 비밀을 알고 충격에 빠졌다.


2일 오후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사랑의 꽈배기’에서는 맹옥희(심혜진 분)가 박하루(김진엽 분)의 출생을 오소리(함은정 분)에게 알리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박희옥은 박기태(박철호 분)의 협박에 그를 처리할 생각으로 여행을 떠나려 했다. 이어 박희옥은 조경준에게 "소리랑 하루 그만 놔 줘. 안 그러면 너 정말 큰 벌 받아"라며 경고했고 박하루를 찾아가 "내가 일했던 사무실에서 하루 네가 일하는 모습이 어떨지 보고 싶었어. 나한테 한 번 웃어주면 안 될까?"라며 애틋하게 쳐다봤다.


하지만 이내 박희옥은 "아니다. 내가 바랄 걸 바라야지. 그럼 일 해"라며 자리를 떴다. 이어 박희옥은 샛별의 유치원에 찾아가 그에게 박하루의 어린시절 사진을 줬고 오소리에게는 미안하다는 사과를 했다.


이후 오소리는 맹옥희에게 "엄마 희옥이 아줌마 이상해"라며 "오늘 유치원에서 샛별이를 안고 우시더라고"라고 의아해했고 맹옥희 역시 "너한테도 그런 얘기를 했다는 거지? 이상하네"라며 박희옥을 걱정했다.


이어 오소리는 "근데 하루 오빠 어떻게 태어나게 된 거야? 희옥 이모 박기태라는 사람의 아이를 어떻게 갖게 된 거야? 설마?"라고 물었고 맹옥희는 고개를 끄덕이며 "엄마 때문이야. 엄마 때문에 희옥이 이모가"라며 말을 잇지 못했다.

맹옥희는 "하루가 그렇게 태어난 아이라는 거 알리고 싶지 않았겠지"라고 안타까워했고 오소리는 "그래서 하루 오빠를 아빠 아들로 만든 거구나"라며 당황해했다. 이에 맹옥희는 "넌 어떻게 생각할지 모르지만 난 희옥이 이모를 이해할 수 있어. 그러니까 너네 아빠 희옥이 이모 너무 원망하지 마"라고 말을 줄였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