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줄서는 식당'(사진=방송 화면 캡처)
'줄서는 식당'(사진=방송 화면 캡처)


‘줄서는 식당’ 박나래가 겉바속촉 포르케타 샌드위치의 매력에 흠뻑 빠졌다.


2일 방송된 tvN ‘줄 서는 식당’에서는 빵을 거부했던 박나래의 입맛을 단숨에 사로 잡은 포르케타 샌드위치가 소개됐다.


이날 연이은 샌드위치 시식에 박나래는 고개를 절레 절레 저었다. 이에 입짧은 햇님은 "빵 싫어하셔도 한 입 드시면 또 나오실거에요 그분이"라며 확신했다.


먼저 포르게타 샌드위치를 한 입 먹은 입짧은 햇님은 "오릴리 하지 않고 촉촉하면서 완전 부드럽다"라며 극찬했다.

이에 호기심이 발동한 박나래는 샌드위치를 먹고 "돼지고기 대박이다. 돼지고기가 어느 정도면 통돼지 바비큐 느낌이다. 고기가 미쳤어"라며 흥분했다. 이어 그는 "베이컨 칩처럼 바삭거린다. 밖에는 크런치하고 속은 부들부들하다. 난 이 집 고기 때문에 올 거 같아 진짜로"라며 연신 극찬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