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김규리 사망 원인, 추자현 악행?…이요원 불륜 증언에 최재림 '패닉' ('그린마더스클럽')


[종합] 김규리 사망 원인, 추자현 악행?…이요원 불륜 증언에 최재림 '패닉' ('그린마더스클럽')
김규리가 사망하면서 '상위동' 엄마들의 커뮤니티의 파란이 시작됐다.

지난 21일 방송된 JTBC 수목드라마 '그린마더스클럽'에서는 서진하(김규리 분)이 사망하면서 돈독했던 이은표(이요원 분)와 변춘희(추자현 분)의 사이가 멀어졌다.

앞서 서진하는 싸늘한 주검으로 발견됐다. 전날 싸웠던 이은표는 죽음의 원흉이 자신인 것 같은 죄책감에 몸부림쳤다. 변춘희는 이은표를 달래줬지만, 사실 변춘희도 서진하의 사망에 키를 쥐고 있는 인물.

이은표는 서진하와의 악연을 고백했으나 변춘희는 서진하를 은밀하게 접촉했다는 사실을 감추며 물음표를 남겼다.

서진하의 죽음은 '상위동' 커뮤니티를 흔들었다. 서진하를 향한 악플을 달던 박윤주(주민경 분), 변춘희와 서진하의 만남을 본 이만수(윤경호 분)는 서로 다른 이유로 초조함에 시달렸다. 그의 죽음이 공동체의 이기심 때문이라고 주장하던 김영미(장혜진 분)는 죽은 서진하를 몰래 촬영하는 남편 오건우(임수형 분)를 모른 체하는 이중성을 보였다.
[종합] 김규리 사망 원인, 추자현 악행?…이요원 불륜 증언에 최재림 '패닉' ('그린마더스클럽')
[종합] 김규리 사망 원인, 추자현 악행?…이요원 불륜 증언에 최재림 '패닉' ('그린마더스클럽')
'상위동'의 모든 인물이 수상한 상황 속 이은표의 남편 정재웅(최재림 분)은 수사를 계속하던 중 아내가 서진하와 대학 동창이었다는 사실을 접했다. 남편의 다정한 위로에도 죄의식을 떨칠 수 없었던 이은표. 그는 서진하가 어느 누구에게도 마음 둘 곳 없는 외로운 처지라는 사실을 알고 친구에 대한 미안함에 줄곧 눈물을 쏟아냈다.

서진하가 죽기 전 마지막으로 마주친 사람이 변춘희라는 것이 밝혀지면서 그를 향한 의심이 고조됐다. 이 사실을 들은 이은표는 자신의 집으로 잘못 배달온 변춘희의 우편 속 ‘죽어서도 너의 악행을 잊지 않을 것이다’라는 살벌한 편지를 떠올렸다.
[종합] 김규리 사망 원인, 추자현 악행?…이요원 불륜 증언에 최재림 '패닉' ('그린마더스클럽')
이은표는 변춘희를 찾아 추궁했다. 변춘희는 되려 서진하가 죽기 전 남편 루이(로이(최광록) 분)와 이은표의 불륜을 의심, 그로 인해 죽고 싶다고 이야기했다고 쏘아붙이며 이은표를 두렵게 했다.

서진하의 죽음에 대한 이야기로 온 동네가 시끄러운 가운데 거성대 영재원 시험 결과도 발표됐다. 박윤주는 자신의 딸 수인과 이은표의 아들 동석은 붙고 변춘희의 딸 유빈은 떨어졌다는 뜻밖의 결과를 전했다. 사망 사건은 잊고 합격의 기쁨에 젖은 두 가족과 달리 변춘희의 집에는 짙은 침울함이 서렸다.
[종합] 김규리 사망 원인, 추자현 악행?…이요원 불륜 증언에 최재림 '패닉' ('그린마더스클럽')
축하하기 위해 케이크를 사들고 올라가던 정재웅은 여러모로 심란한 변춘희와 마주쳤다. 결국 변춘희는 자신의 비밀을 감추기 위해 서진하의 자살 원인을 남편과 대학 동창의 불륜 때문인 것 같다고 말했다.

정재웅은 변춘희가 언급하는 대학 동창이 자신의 아내 이은표임을 알아챘다. 당혹감을 감추기도 전 엘리베이터 문이 열리면서 이은표가 등장해 세 사람 사이 묘한 기류가 뿌려졌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