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MBC)
(사진=MBC)


‘놀면 뭐하니?’ 유팔봉(유재석)이 재야의 엔터사 대표와 만난다.


16일 방송되는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에서는 WSG워너비 제작 프로젝트를 시작하는 ‘엔터계 거물’ 유팔봉의 모습이 그려진다. 유팔봉은 자신과 함께 뛰어난 여성 보컬들을 찾을 엔터사들과 미팅을 진행한다.


지난 방송에서 유팔봉은 정준하가 대표로 있는 야무진 엔터와 손을 잡았다. 노래방, 주방, 사무실이 한 공간에 있는 야무진 엔터는 식당 같은 모습으로 유팔봉을 혼란스럽게 만든 바. 매출 확인까지 하며 검증 작업을 완료한 유팔봉은 야무진 엔터에게 다른 한 회사와 하나가 되어 프로젝트를 함께할 것을 제안했다.


이에 유팔봉은 야무진 엔터와 시너지를 낼 엔터사를 찾았다. 앞서 유팔봉은 단 한 번도 오디션 프로그램에서 연락받지 않은 색다른 엔터사를 찾겠다고 선언한 바. 유팔봉은 “작지만 강한 회사다”라며, 직접 검증에 들어갔다. 의문의 대표는 유팔봉이 내미는 손에 무릎까지 꿇으며 충성을 다 바친 맹세를 했다는 후문이다.


그러나 유팔봉이 야무진 엔터와의 합병(?)을 이야기하자, 의문의 대표는 망설이는 모습을 보였다고. 과연 두 엔터사가 어떻게 손을 잡게 됐을지 본 방송에 관심이 집중된다. 유팔봉과 함께하는 4개 엔터사가 공개될 ‘놀면 뭐하니?’는 16일 토요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된다.


차혜영 텐아시아 기자 kay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