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페이스’ 장영란
도발적인 리액션 끝에 자제력 발휘
최화정&홍진경&송진우 ‘포복절도’
사진제공 =채널A, SKY채널 '애로부부'
사진제공 =채널A, SKY채널 '애로부부'


채널A, SKY채널 ‘다시 뜨거워지고 싶은 애로부부(이하 애로부부)’에서 새로운 ‘애로 여왕’ 장영란이 MC로 합류한 가운데, 불행한 남편 때문에 속 앓는 아내의 사연을 다룬 ‘애로드라마’가 공개된다.

16일 방송될 ‘애로부부’ 예고편에는 새로운 MC로 찾아온 ‘인간 비타민’ 장영란이 등장한다. 장영란은 필터링 없는 19금 코멘트, 깜빡이 없이 훅 들어오는 추측을 펼치며 기존 MC들을 들었다 놓았다 하는 모습을 보였다. 도발적인 그녀의 리액션에 MC 홍진경은 놀랐고, 장영란은 “너무 제가 흥분했나요?”라며 스스로를 자제시키려 노력해 웃음을 자아냈다. 매력 넘치는 새 MC 장영란의 활약은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한편, ‘애로드라마’ 예고는 “내 말에 항상 귀 기울여 주고, 위로해줘서 좋다”라며 완벽한 결혼식을 꿈꾸는 아내의 모습으로 시작됐다. 그러나 예식이 시작되기 직전 남편이 모습을 감췄고, MC 장영란은 “도망간 거야?”라며 아찔한 상황에 기겁했다. 다행히 남편은 비상구에서 발견됐지만, 아내는 낯선 남자가 남편에게 분노하며 그를 응징하는 모습을 목격했다. 이후에도 아내에게는 행복한 신혼 생활이 없었다. 남편은 계속해서 누군가로부터 맞다가 입원까지 했고, 자동차 사고 위기에까지 놓였다.

불행을 몰고 다니는 남편의 비밀을 다룬 ‘애로드라마’는 16일 토요일 밤 11시 공개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