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옥탑방의 문제아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옥탑방의 문제아들’ 배우 이정은이 노희경 작가의 카리스마를 언급했다.

5일 화요일 저녁 10시 40분에 방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는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로 돌아온 배우 이정은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노희경 작가와 첫 작품을 하게 됐다는 이정은은 "노희경 작가님은 범상치 않은 느낌이 들었다"라며 "저는 조용하면 그 상황을 참지 못해서 이런 저런 얘기를 주절주절 하는데 작가님은 가만히 잘 듣고 계시다가 '우리 다시 작품 이야기 할까요?'라고 작품 얘기로 돌아가시더라. 카리스마가 있으시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이정은은 "노희경 작가님이 제 연배에 맞는 역할을 하셨으면 좋겠다고 하시더라"라며 "동년배에 비슷한 역할로 편안하게 연기하게 해주셨다"라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