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규-허영지, 사람에게 달려드는 카네코르소에 ‘움찔’
심층적인 상담+훈련법 예고
통제에도 소용없는 고민견 출연…“크게 다칠 수 있어”
사진제공=KBS2 ‘개는 훌륭하다’
사진제공=KBS2 ‘개는 훌륭하다’


‘개훌륭’에 주 보호자만을 따르는 카네코르소가 등장한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KBS2 ‘개는 훌륭하다’(이하 ‘개훌륭’)에서는 허영지가 스페셜 MC로 출격, 이경규와 카네코르소 고민견을 만나 심층적인 상담에 나선다.

이날 방송에서는 사람만 보면 달려들고 마운팅을 시도하는 카네코르소 장군이에 대한 사연이 그려진다. 부부 보호자는 카네코르소 고민견 장군이의 사나운 행동을 문제로 꼽으며 “사람만 보면 심하게 달려들어요”라고 고민을 토로해 안타까움을 유발한다.

남편 보호자는 고민견 장군이가 갑작스레 달려드는 바람에 친구가 다쳤던 일을 언급하며 아내를 걱정하는 모습으로 공감을 안긴다. 특히 강형욱은 아내 보호자에게 마운팅을 시도하는 고민견 장군이의 행동을 보자 “위험하다”라고 언급, 경각심을 불러일으킨다.

카네코르소 장군이의 힘에 버거워하는 아내 보호자의 모습에 남편 보호자는 “가장 걱정되는 건 아내가 다치는 거다. 장군이의 문제점은 제가 없을 때만 문제 행동을 보인다는 것”이라고 덧붙여 주 보호자 없이는 통제가 불가능한 장군이가 변화할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뿐만 아니라 고민견 장군이의 유기농 생식 식단이 공개돼 이목이 집중된다. 아내 보호자는 신선한 원재료로 구성된 식단을 매끼마다 제공, 강형욱 훈련사의 입을 다물지 못하게 한다. 심지어 전혀 예상치 못한 재료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더욱 높인다.

부부 보호자의 고민을 해결하고자, 스페셜 MC 허영지는 장군이를 직접 만나 반응을 살펴보는가 하면, 이경규는 장군이의 돌발 행동에도 침착함을 잃지 않는 등 훈련사다운 면모를 보여줄 예정이다.

이와 함께 강형욱 훈련사는 “자칫 잘못하면 크게 다칠 수 있어요”라며 보호자를 걱정한 것은 물론, 문제 행동을 낳는 원인 탐색에 나선다. 동시에 강형욱 훈련사와 카네코르소 장군이의 긴장감 가득한 대치가 이어지면서, 다음 전개가 어떻게 될지 호기심이 커지고 있다.

보호자만을 따르는 습성이 강한 ‘원맨독’의 대명사 카네코르소가 이번에도 강형욱 훈련사를 만나 변화를 보일지 시청자의 관심이 뜨겁다.

‘개훌륭’은 성숙한 반려동물 문화를 위해 반려견과 반려인이 행복하게 어우러져 사는 법을 함께 고민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40분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