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나귀 귀' 스틸컷./사진제공=KBS
'당나귀 귀' 스틸컷./사진제공=KBS


안무가 허니제이를 질색하게 만든 최악의 프러포즈는 무엇일까.

6일(오늘) 방송되는 KBS2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서는 김과장의 공개 구혼 이벤트에 지원 사격 나선 정호영 셰프의 이야기가 담긴다.

최근 제주도 교래리 마을 소식지와 인터뷰를 하게 된 정호영은 자신보다 김과장의 결혼에 관심이 쏠리자 아예 인터뷰 주제를 '김과장의 공개 구혼'으로 바꾸자고 제안한다.

눈발이 날리는 궂은 날씨 속에 공개 구혼 사진을 찍던 김과장은 미래의 신부에게 해주고 싶은 것이 있다면서 그동안 갈고 닦아온 다채로운 프러포즈를 선보이지만 정호영은 눈살을 찌푸렸다고.

이를 영상으로 보던 허니제이 역시 "하나부터 끝까지 마음에 드는 게 없다"며 정색했다고 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또한 정호영은 "최근에 다녀간 홍현희가 기운을 받아 임신 한 곳", "천하장사를 배출한 곳"이라며 제주도의 기가 좋은 명소를 소개했다고 해 대체 어디일지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김과장의 황당 프러포즈 4종 세트와 정호영이 강추한 제주도 핫플레이스는 6일 오후 5시 방송되는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